사건, 사고
* 시작페이지로 * 즐겨찾기에 추가   편집 2020.08.09 [17:02]
종합   폐쇄 회로   국가별 안전정보   경기 종합뉴스
HOME > 종합 > 종합
비슷비슷한 봄나물과 독초, 함부로 먹으면 위험!
박찬우 기자

행정안전부요즘처럼 새싹과 새순이 올라오는 시기에 독초봄나물잘못 알고 섭취발생하는 중독사고에 각별한 주의를 요청했다.


최근 10년간(’10~‘19) 독초나 독버섯 등 자연독*으로 인한 식중독 사고는 20발생했으며, 이로 인해 128환자가 병원 치료를 받았다.


*식물성(독초여로 등)동물성(복어독 등), 곰팡이의 천연 유독 성분으로 급성 중독을 일으키는 것


자연독 사고는 주로 봄 · 가을발생하는 편이며, 이 중 (3~5)에는 6사고로 41(32%)환자가 발생했다.


(’20.03.02.) 전북 익산시 독초자리공(뿌리)을 더덕으로 오인 섭취, 병원 치료


(’19.03.01.) 경남 창원시 독초자리공(뿌리)을 도라지로 오인 섭취, 병원 치료

                        최근 10년간(‘10~’19) 자연독으로 인한 중독 현황

<계절별발생건수>

<계절별환자수()>

<봄철(3~5)자연독중독현황>

 

 

 

 

 

 


봄철
중독사고는 야생 독초식용 가능나물잘못 알고 먹어서 발생하는데, 일부 봄나물독초여린 잎은 그 생김모양이 매우 비슷해 구분이 어렵다.


특히, 사고당 평균 7(128/20)의 많은 인명피해가 발생하고 있는데, 이는 채취한 독초를 주변 사람들과 함께 나눠 먹기 때문이다.


(’16.4.6.)충남 보령시 일가족 14명이 자리공을 인삼으로 오인 섭취 후 병원 치료


봄철 독초로 인한 안전사고를 예방하려면 다음과 같은 행동요령을 잘 지키도록 해야 한다.


식용 나물독초는 눈으로 구분하기 어렵고, 특히 사진 등의 자료에 의지하는 것은 더욱 위험하니 잘 모르는 산나물채취하지도, 먹지도 않도록 하여야 한다.


또한, 먹을 수 있는 산나물 중에서도 원추리순, 두릅, 다래순, 고사리등은 미량독성분을 함유하고 있으므로 반드시 끓는 물에 데쳐 독성분충분히 제거섭취하여야 한다.


(’17.04.23.)경기 포천시 야산에서 직접 채취한 박쥐취*섭취 후 구토 등의 증상으로 13명 병원 진료


*취나물의 일종으로 독초는 아니나 먹기 전 하루 정도 물에 담그는 등 주의필요


흔히 산나물혼동하기 쉬운 독초로는 여로(식용 원추리와 비슷)동의나물(식용 곰취와 비슷), 박새(식용 산마늘과 비슷), 삿갓나물(식용우산나물과 비슷)등으로 각별히 주의하여야 한다.


       여로(독초)

     원추리(식용)

    동의나물(독초)

      곰취(식용)

잎에 털이 많으며, 길고 넓은 잎은 대나무잎처럼나란히 맥이 많고 주름깊음

털과 주름이 없음


 

주로 습지에서 자라며, 둥근 심장형으로 잎은 두꺼우며, ·뒷면에 광택

잎 가장자리가 거칠거나날카로운 톱니모양

 

 

 

 

 

 

 

 

      박새(독초)

     산마늘(식용)

    삿갓나물(독초)

    우산나물(식용)

잎의 아랫부분은 줄기를 감싸고 여러 장이 촘촘히 어긋나며, 가장자리에 털이 있고 큰 잎은 맥이 많고 주름이 뚜렷

마늘 냄새가 강하고 한 줄기에 23장 잎이 달림


 


 

가장자리가 갈라지지 않은잎이 6~8장 돌려남


 


 

잎이 2열로 깊게 갈라짐


 


 


 

 

 

 

 

 

 

 

 


산나물을 먹은 후
구토복통·설사, 호흡곤란 등이상 증상나타나면 즉시 병원으로 가고, 정확한 진단을 위해 먹던 산나물병원으로 가져가 확인하여야 한다.


김종한 행정안전부 예방안전정책관은 날씨가 따뜻해 지면서 나물을 채취하러 가시는 분들이 많은데, 전문가가 아니면 독초와 구분하기 어려우니 모르는 산나물이나 약초채취섭취도 하지 말 것당부하였다.


                                   헷갈리기 쉬운 산나물과 독초

 


 

 

 

 

기사입력: 2020/04/17 [10:32]  최종편집: ⓒ safekoreanews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봄나물과 독초] 비슷비슷한 봄나물과 독초, 함부로 먹으면 위험! 박찬우 기자 2020/04/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일회용 점안제, 한번만 사용하고 버리세요! / 김쥬니 기자
소방안전교부세 75%이상 소방분야 투자, 2023년까지 연장 / 박찬우 기자
허위 과대광고 행위 떴다방, 의료기기 체험방 등 35곳 적발 / 김쥬니 기자
어르신 속이는 떴다방, 의료기기 체험방 등 42곳 적발 / 김쥬니 기자
구강위생에 사용하는 의약외품 바르게 알고 사용하세요! / 김쥬니 기자
위험물안전관리자 선임기준이 바뀐다 / 박찬우 기자
소방청, 여성소방공무원 복지시책 확대 / 박찬우 기자
청정소화약제로 공급된 소화기, 알고 보니 독성물질 / 박찬우 기자
소방공무원 근속승진 소방경까지 확대 및 근속승진 소요년수 단축 / 박찬우 기자
등록 캠핑장에서 안전한 여름휴가 즐기세요 / 박찬우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서울특별시 성북구 성북로 23길 25-21. 1층 세이프코리아뉴스 ㅣ 대표전화 : 1577-5110
사업자등록번호 209-12-45723 ㅣ 등록번호 : 서울아-00557 ㅣ 등록일 : 2008년 4월 21일 ㅣ 발행겸 편집인 : 박찬우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찬우
Copyright ⓒ 2008 SafeKoreaNews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